도종환 문체부 장관, 총무원장 스님 예방 0
 작성자: 최고관리자  2017-08-07 16:10
조회 : 1,020  

조계종 총무원장 자승스님이 21일 오후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접견실에서 도종환 신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의 예방을 받고 환담했다.

이날 총무원장 스님은 “7~8개월여 동안 문체부가 의기소침한 분위기였을 텐데 새로운 장관님이 온 만큼 희망차게 업무에 임할 것이라 생각한다”고 덕담했다.

이에 도 장관은 “취임식에서 문체부 직원들에게 영혼이 있는 공무원이 돼 달라는 당부를 했는데 지혜와 역량을 발휘해 소신 있게 일할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며 “부당한 지시에 대해서는 부당하다고 말할 수 있는 곳이 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총무원장 스님은 “평창동계올림픽 때 여자 아이스하키에서 남북 단일팀 구성을 추진하겠다는 소식을 들었다. 동계올림픽이 대화합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 “차관들도 종무실장을 역임했던 경험이 있어 잘 이끌어 나갈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도 장관은 “북쪽과 협의를 해야 하고 IOC의 협조도 받아야 하는 등 여러 가지 과제가 있지만 단일팀이 출전하는 방향으로 제안하는 방법을 찾아볼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예방에는 기획실장 주경스님, 문화부장 정현스님, 불교중앙박물관장 현조스님, 김재원 문체부 종무실장, 이기흥 중앙신도회장 등이 배석했다.


홍다영 기자 사진 신재호 기자  hong12@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